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ad105

지만원,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자유한국당은 국민들께 진심으로 사죄하라

기사승인 2019.02.09

공유

- 주승용 의원, 5.18진상규명 대국민 공청회에서의 극우인사 지만원씨의 망언 규탄

주승용 국회부의장

[뉴스프리존,전남=이동구 선임기자] 국회 주승용 부의장은 9일자 보도자료를 통해 '망언 제조기' 지만원과 자유한국당은 5.18영령들과 국민께 사죄하라고 촉구했다.

주 의원은 8일 국회에서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과 이종명 의원이 5.18진상규명 대국민 공청회를 연 자리에서 극우인사 지만원씨가 나와 망언을 했다고 밝혔다.

문제로 지적한 지 씨의 발언은 "5·18은 북한특수군 600명이 주도한 게릴라전이었다"며 "시위대를 조직한 사람도, 지휘한 사람도 한국에는 없다".

"5·18 주역들은 북한인과 고정간첩, 적색 내국인으로 구성됐다"며 "작전의 목적은 전라도를 북한 부속지역으로 전환해 통일의 교두보로 이용하려는 것"이라는 발언으로 정말 황당하기 그지 없다고 밝혔다.

또한 더욱 분노스러운 점은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인 이종명 의원도 지만원씨 망언에 덧붙여 “폭동이라고 했던 5ㆍ18이 정치적 세력에 의해 민주화 운동으로 변질됐다”고 했고, 같은 자유한국당 김순례 의원 역시 “종북좌파들이 5ㆍ18 유공자라는 괴물집단을 만들어 세금을 축내고 있다”고한데 대해 지만원씨야 원래 ‘망언의 제조기’로 유명한 사람이지만, 대한민국 국민이 선출한 국회의원까지 역사적으로 증명되고 직접 피해자들이 버젓히 살아 있는 오늘에도 이런 망언에 동참했다는 것에 대해 분노한다고 지적했다.

주 의원은 자유한국당이 적폐정당이라고 국민들에게 평가받는 이유가 바로 이번 사건에서 보여준 그들의 ‘인식과 철학’때문이다는 비난과 함께 지만원,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그리고 자유한국당은 국민들께 당장 진심으로 사죄하라고 촉구했다.

이동구 선임기자 pcs81914@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94
ad95
default_news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