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손석희, 경찰 출석 일정 조율 중…김웅 기자, 폭행치상 및 명예훼손 등 혐의로 맞고소

기사승인 2019.02.07

공유
default_news_ad2
ad81
ad86

[뉴스프리존= 박나리 기자] 7일 프리랜서 김웅 기자(49)가 손석희 JTBC 대표이사를 협박·명예훼손 등 혐의로 검찰에 맞고소했다.

김 기자는 이날 손 대표를 폭행치상·협박·명예훼손 혐의로 서울서부지검에 고소장을 접수하면서 손 대표로로부터 폭행과 협박을 당했을 뿐 아니라 손 대표가 입장문과 방송 등을 통해 공공연히 허위사실을 유포해 자신의 명예를 훼손했다고 주장했다.

앞서 김 기자는 지난 10일 오후 11시 50분께 서울 마포구 상암동의 한 일식 주점에서 손 대표에게 폭행을 당했다고 경찰에 신고한 바 있다. 반대로 손 대표가 김 기자를 공갈미수 및 협박 혐의로 고소한 사건을 병합해 수사 지휘하던 서부지검 형사1부에서 이번 사건도 맡게 될 예정이다.

한편 <채널A>는 폭행 피혐의자이자 공갈미수 고소 사건의 고소인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기로 했던 손 대표가 17일 마포경찰서에 출석해 조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보도했지만, 경찰은 출석 일정을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밝혔다.

박나리 기자 parknaree@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94
ad87
default_side_ad1
ad91

영상뉴스

영상

인기기사

ad92

연예

ad9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5
default_side_ad4
ad9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