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부산을 한반도 평화 선도도시로”

기사승인 2019.01.11

공유
default_news_ad2
ad81
ad86

- 부산시 최초 5대 종단 합동 신년인사회 공동선언문 채택

[뉴스프리존,부산=김수만 기자] 2019년,새해를 맞이하여 5대 종단 대표자들이 처음으로 한 자리에 모여 11일 오전 시청 대강당에서 부산지역 5대 종단(불교, 기독교, 천주교, 원불교, 천도교) 지도자 100여 명이 합동 신년인사회를 갖고 ‘한반도 평화시대를 부산이 주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는 내용의 공동선언문을 채택하고, 5대 종단은 종단간 협력을 바탕으로 생명존중, 상생공존 도시를 만드는데 공동 노력할 것도 다짐했다

신년인사회에서 불교 경선 스님(불교연합회회장), 기독교 서창수 목사(부기총 회장), 천주교 김계춘 원로신부(부산종교지도자협의회 초대회장), 원불교 안인석 부산 교구장, 천도교 박차귀 부산여성연합회장이 각 종단을 대표해 신년메시지를 발표했다.

종단 대표들은 이어 ▲상호 평등의 원칙에 입각하여 서로 존중하고 화합하며 부산의 미래와 공동 번영을 위해 상호 협력 ▲자체 행사에 서로 초대하고 적극적인 참여와 지원을 통해 내실있는 교류와 협력을 위해 상호 노력 ▲남북정상회담에 이어 다가오는 한반도 평화 시대에 함께 동참하며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유치 등 남북 평화에 부산이 주도적인 역할을 하는데 힘을 모은다는 내용의 공동선언문을 채택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이 자리에서 ‘부산번영과 시민행복을 위해 5대 종단이 힘을 모아주셔서 감사하다’는 뜻을 밝히고 부산에서 시작된 평화의 물결이 전 세계로 퍼져나갈 수 있도록 각 종단이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고, 아울러 “민선7기의 핵심가치는 사람중심이지만, 이제는 사람 뿐 아니라 이 땅에 존재하는 모든 생명이 상생 공존하는 시대로 나아가야 한다”며 부산시가 추진하고 있는 구포 가축시장 정비사업에 대해서도 종교계가 각별한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부산시 5대종단 신년인사회  <사진=부산시>

김수만 기자 smartkim25@korea.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94
ad87
default_side_ad1
ad91

영상뉴스

영상

인기기사

ad92

연예

ad9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5
default_side_ad4
ad9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