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진주시 담배연기 없는 산책길 조성

기사승인 2018.11.19

공유
default_news_ad2
ad81
ad86
진주시는 올해 10월 중순부터 11월 중순까지 시민건강 증진에 기여하기 위하여 담배연기 없는 산책길 조성을 목적으로 시내 일원에 로고라이트와 벽화거리를 조성했다.ⓒ진주시
로고라이트.ⓒ진주시

[뉴스프리존,진주=정병기 기자]경남 진주시는 올해 10월 중순부터 11월 중순까지 시민건강 증진에 기여하기 위하여 담배연기 없는 산책길 조성을 목적으로 시내 일원에 로고라이트와 벽화거리를 조성했다고 19일 밝혔다.

시는 주민들이 가장 아끼고 즐겨 찾는 금산면의 금호지 둑길, 신안동 소공원과 아이들과 청소년들에게 경각심을 일깨울 수 있는 지역을 사전 조사 후 칠암동 천전초등학교, 대곡고등학교 담장을 우선지역으로 선정하여 사업 추진하였으며, 향후 지역별로 점차 확대 설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이번 금연길 조성 사업은 지역의 뜻있는 작가들이 모여 만든 설화와 어울리는 캐릭터를 재미있게 금연과 접목시켜 보는 이로 하여금 흥미롭게 금연을 결심하도록 유도하였으며, 한번 설치로 장기간 홍보효과를 볼 수 있다.

또한 행정주도적인 홍보를 탈피하여 지역의 작가들이 함께 시민들의 건강증진에 참여했으며, 천전초등학교와 대곡고등학교의 벽화는 우리지역 미술인협회 회원들이 다수 참여하여 시민과 아이들의 정서에 맞는 청정한 이미지를 그림으로 표현했다.

신안동 소공원 지압길을 자주 이용하는 시민 장 00씨는“매일 걷는 산책길에 예쁜 꽃그림으로 시작하는 금연홍보는 아름다운 마음을 가지게 하는 효과도 있는 것 같다며 향후에도 시민이 즐겨 찾는 곳곳에 빛을 이용한 홍보물이 더욱 많이 생겨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진주시 관계자는“효과적인 금연홍보효과를 위해 다양한 시민의견을 수렴하고,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하여 시민 모두가 건강하고 즐거운 삶을 누릴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진주시 보건소는 금연을 결심하고도 시행하지 못하는 사람들을 위한 개별 상담(749-6666~7)은 물론 금연보조제를 지원하고 6개월간 지속적인 개인관리를 통해 성공할 수 있도록 등록·관리하고 있다.

향후 시는 지역 주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흡연의 심각한 폐해를 알리고 효과적인 금연정책으로 담배연기 없는 깨끗한 금연 환경을 조성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정병기 기자 jbkjbk2002@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87
default_side_ad1
ad91

영상뉴스

영상

인기기사

ad92

연예

ad9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ad9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