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이주영,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국회 부의장 후보 선출 돼

기사승인 2018.07.13

공유
default_news_ad2
ad81

- “국회 부의장이 되면 당 거중 조종자 역할 맡을 것”

이주영 자유한국당 국회 부의장 후보./사진제공=국회

이주영 국회의원이 자유한국당 국회 부의장 후보로 12일 선출 됐다.

이주영 국회 부의장 후보는 “당의 국회의원님들이 저를 선출 해주신 것은 제가 부족하나마 당 재건을 위해 밀알이 될 수 있을 것이라는 믿음에 따른 것으로 여긴다”면서“원칙에 어긋나는 일이 없는 당 재건을 위해 거중조정자 역할소임을 다 하겠다”는 꾸회 부의장 후보 선출 소감을 밝혔다.

이주영 부의장 후보는 “저는 앞으로 당헌, 당규에 맞는 합리적인 당 운영에 따라 공개적인 부분 보다는 물밑에서 드러나지 않는 당 중진으로서 어느 쪽으로도 치우지지 않고 당의 중심적 지렛대가 될 것”이라며“오해한 부분이 있으면 서로가 풀어 낼 수 있고, 상대를 서로 존중하는 대승적인 차원으로 당의 화합과 단결로 이끌어 갈 수 있는 데 제 힘을 아끼지 않고 쏟아내겠다”고 국회 부의장 후보 선출 의미를 다시금 상기 시켜줬다.

이주영 후보는 “당이 골격을 갖춰 나가는 것은 우선 비대위 구성이 먼저라 견해를 갖고 있다”면서“그렇게 되면 머지않아 비대위 중심으로 당 중심질서가 잡혀 갈 것으로 전망된다”고 비대위 구성에 따라서 당헌, 당규에 따르는 절차적 당 운영이 될 것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특히 이주영 국회 부의장 후보는 “당이 서서히 반목에서 화합으로 분열 갈등에서 단합으로 나아가면 국민적 신뢰 회복은 당연한 결과가 되지 않겠느냐”며 “시간을 갖고 지켜보시면 당 재건은 순조롭게 이뤄질 것”이라는 낙관론을 폈다.

전성남 기자 jsnsky2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영상뉴스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