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60

김연경, “회장님이 터키 남자랑 결혼 시키려고 했다 개인적으로 몇 번 만나봐”

기사승인 2018.03.13

공유
ad61
ad62
사진 : 방송캡쳐

[뉴스프리존=노승현 기자] 배구선수 김연경이 온라인상 화제인 가운데 그의 연애관에 대한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앞서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 배구선수 김연경이 게스트로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과시했다.

당시 방송에서 MC전현무가 김연경에게 “터키에서 귀화 제의를 받은 적이 없냐”고 물었고, 이에 김연경은 “페네르바체 회장님이 있는데, 터키 남자랑 결혼을 시키려고 하셨다. 아예 터키에 있으라고”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전현무가 “얘기가 잘 진행되고 있냐”고 묻자 김연경은 “됐다가 안 됐다가··· 개인적으로 몇 번 만나봤다”고 쿨하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 김연경은 이상형에 대한 질문에 “키가 185cm는 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노승현 기자 screet8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3
ad64

인기기사

ad69

포토

1 2 3
set_P1
ad70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7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