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송주명 한신대 교수 ‘경기민주진보교육감 단일화 경선’ 후보 등록“학생을 위한 경기교육, 새롭게 도약시키겠습니다!”

기사승인 2018.03.11

공유
default_news_ad2
ad81
ad86

[뉴스프리존=김현태기자] 송주명 경기도교육감 예비후보가 ‘민주진보 경기교육감 단일후보 경선’에 후보로 지난 9일 경기교육혁신연대에 등록했다.

송주명 한신대 교수는 민주진보경기교육감 후보 단일화 경선에 등록을 하면서 민주진보경기교육감 단일후보 신청서와 출마의 변, 정책 공약 소개서, 결과 승복 서약서, 공동 정책 서약서, 범죄경력에 관한 증명서 등을 제출했다.

청소년을 포함한 16세 이상 경기도민을 대상으로 3월2일부터 선거인단을 모집하고, 4월 중 1·2차 후보자토론회와 여론조사 등을 거쳐 4월23일 경기민주진보교육감 단일후보를 확정한다.

경선은 단일화에 참여한 후보자에 대한 휴대전화 모바일 투표, 휴대전화 ARS(자동응답시스템) 투표, 여론조사 결과를 합산해 가장 많은 지지를 받은 자를 단일후보로 정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송주명 한신대 교수는 후보 등록을 마친 뒤 “경기교육은 근본적으로 학생을 위해 존재한다”며 “공부도 잘하는 창의적인 ‘혁신교육 2.0’으로 경기도 학생들에게 봉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송주명 경기도교육감 예비후보는 현재 한신대학교 교수로 재직 중이며, 목포 해남 출생으로 목포고등학교와 서울대학교를 졸업했다.

송주명 경기도교육감 예비후보는 ‘노무현대통령 탄핵무효 부패정치청산 범국민행동 정책위원장’, ‘김상곤교육감 혁신학교추진위원장’ ‘박근혜정권 퇴진 비상국민행동 공동대표’ 민주화를 위한 전국교수협의회(민교협) 상임공동의장 등을 역임했다.
송주명 민주진보 경기교육감 경선 후보

출마의 변

우리나라 교육은 2009년 경기도교육청에서 새로운 역사를 쓰기 시작했습니다. 저는 2009년부터 김상곤 교육감을 모시고 혁신학교를 비롯한 경기혁신교육의 원형을 주도적으로 설계하였고, 이를 선도적으로 실천해왔습니다.
2009년 혁신학교를 창안하고 설계하였으며, 2010년 이후에는 혁신학교 뿐 아니라 창의지성교육, 보편적 교육복지, 참여협육, 학교민주주의 등 경기도교육청의 기본정책을 설계하고 정책화하였습니다.

그 연장에서 저는 2009년부터 2014년 6월까지 경기도교육청 혁신학교추진위원회 위원장, 창의지성교육추진단 단장, 화성시 창의지성교육지원센터 센터장 등 경기혁신교육의 주요정책을 책임 있게 실천해왔습니다.
이는 공교육에 의지할 수밖에 없는 보통 시민의 자녀를 똑똑하고 위대하게 키우고자 한 것이며, 이들이 주인공이 되어 우리 사회가 더욱 평등하고 공공성이 살아있는 건강한 공동체로 거듭나게 하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저는 이제 ‘미래를 향한 경기혁신교육의 대전환’이 시급하다는 절박감 때문에 출마를 결심했습니다.
저는 혁신교육의 원설계자로서 경기교육 현장으로 돌아가, 혁신교육의 철학과 가치를 분명히 세우면서도 ‘2009 혁신교육’을 과감히 넘어서는 ‘미래를 향한 경기혁신교육의 대전환’ 즉, ‘혁신교육 2.0’을 이루고자 합니다.
우리는 오늘날 촛불시민혁명의 완성과 4차 산업혁명이라는 거대한 시대적 화두에 직면해 있습니다. 제가 추진하고자 하는 ‘공부도 잘하는 창의적인 혁신교육 2.0’은 혁신교육의 철학에 입각해 시대적 화두에 정확하게 답하고, 보다 담대하게 혁신교육의 새로운 가능성을 열려고 하는 것입니다.
저는 지금까지 젊은 교육혁신가이자, 추진력 있는 민주주의자로서 삶을 살아왔습니다.
소통하는 젊은 교육감, 교육주체 및 시민과 더불어 만들어가는 유능한 교육감. 지금까지의 제 인생을 건 경기도민에 대한 약속이자, 제 스스로도 포기할 수 없는 가장 중요한 인생의 목표입니다.
‘2018 미래를 향한 경기혁신교육의 대전환’, 저 송주명과 더불어 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김현태 기자 kimht1007@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87
default_side_ad1
ad91

영상뉴스

영상

인기기사

ad92

연예

ad9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ad9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