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60

한국당 입당 배현진, "내 세상 같죠? 얼마 안 남았어요. 맘껏 즐기시길... 당신들이 핏대 세우고 배설하는 곳이 아니다"

기사승인 2018.03.09

공유
ad61
ad81
ad62
사진 : 연합뉴스, 한국당 입당 배현진 아나운서

[뉴스프리존=심종완 기자] 방송인 배현진이 한국당 입당 소식을 전해 온라인상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그녀가 네티즌과 벌인 SNS 설전이 덩달아 주목을 받고 있다.

앞서 한 인터넷 게시판에는 '배현진 아나운서 멘탈 갑'이라는 제목으로 배 아나운서의 트위터 계정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은 지난 2012년 배현진 아나운서가 자신의 SNS 계정에서 네티즌과 설전을 벌인 내용이 담겨있다.

배 아나운서는 2012년 MBC 노조 파업에 동참했으나, 돌연 파업 철회 및 노조 탈퇴를 선언하며 MBC 뉴스데스크 메인 앵커로 복귀한 바 있다. 

이에 한 네티즌이 "내 세상 같죠? 얼마 안 남았어요. 맘껏 즐기시길..내년에 할일 없을 때 시집 좋은데로 가시려면 지금쯤 돈 많은 남자 물어놓어야 할꺼에요. 건투를 빌어요"라고 MBC 파업에서 홀로 복귀한 배현진 아나운서를 조롱했다.

그러자 배현진 아나운서는 "이곳은 내 개인 공간이지 당신들이 핏대 세우고 배설하는 곳이 아니다"라며 "직접 MBC로 찾아오라"고 맞받아쳤다.

한편, 9일 오전 MBC 아나운서 출신 배현진이 한국당에 입당했다. 그녀는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전략공천으로 출마가 예상되고 있다. 

심종완 기자 litim@nave.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84
ad63
ad64
ad82

인기기사

ad69

포토

ad70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7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