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ad105

9월 20일부터 주말 전라선 용산~여수 KTX 왕복 4회 증편

기사승인 2019.08.13

공유

- 주승용 부의장 "수서역에서도 전라선 고속철도가 운행 될 수 있도록 최선 다해"

주승용 부의장

[뉴스프리존,국회=박강복 기자] 9월 20일부터 전라선 KTX가 주말에만 4회 증편 운행된다.

주승용 국회 부의장은 13일 "그동안 코레일에 여수 관광객 급증으로 전라선 KTX 증편을 지속적으로 요구했는데, 코레일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주말만이라도 증편 운행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주 부의장은 "코레일은 일단 8월 20일부터 예매를 시작해서 9월 20일에 첫 증편 운행되고, 금·토 용산에서 20시 35분, 토·일 행신에서 12시 10분, 그리고 여수에서는 토·일에 8시 2분과 19시 32분에 운행될 것이다"고 말했다.

주 부의장에 따르면, 전라선 용산~여수간 KTX는 2011년 10월 개통초기 주말기준 1일 10회에서 2019년 7월 현재 28회로 증편됐고, 9월부터 주말 32회로 추가 증편 예정이다. 또한 2019년 일평균 이용객은 17,919명으로 이는 2016년 10,626명 보다 7,293명(68.6%)이 증가됐다.

주 부의장은 "용산~여수간 전라선 KTX 주말 증편에 대해서 환영을 하지만, 여전히 수서발 전라선 고속철도가 운행되지 않고 있어, 여수에서 용산역에 도착해서 강남지역으로 다시 이동하는 지역민들과 강남지역에서 여수를 방문하려는 시민들의 불편함이 해소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국토부 및 관계기관에 지속적으로 촉구해서 빠른 시일 내에 수서역에서도 전라선 고속철도가 운행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박강복 기자 pkb7657@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94
ad95
default_news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