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ad105

광주에 간 황교안 대표, 5.18기념식 참석에 '물러가라' 항의받아

기사승인 2019.05.18

공유

[뉴스프리존= 김선영 기자] 광주행이 쉽지 않다. 제39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참석을 위해 광주를 찾은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일부 시민들로부터 거센 항의를 받았다.

이날 18일 오전 황 대표는 9시 30분쯤 대형버스를 타고 국립 5·18 민주묘지 민주의 문 앞에 도착해 곧바로 일부 시민들과 시위대의 격렬한 항의와 마주했다.

광주시민은 자한당의 역사인식의 잘못 됨을 격분했으며 경호 인력은 인간 띠를 만들어 황 대표를 보호하려 했지만, 5·18 망언 의원들에 대한 징계없는 기념식 참석을 반대해온 5·18 추모단체 회원 등 수백명의 시민들이 황 대표에게 다가가면서 현장에서는 격렬한 몸싸움이 벌어졌다.

또한, 일부 시민들은 "황교안은 물러가라" 등의 구호를 외치기도 했다.

김선영 기자 libra3333333@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94
ad95
default_news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