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세상밖으로 들어 난 조두순의 얼굴이 공개됐다

기사승인 2019.04.25

공유

[뉴스프리존= 손우진 기자] 8세 여아를 납치 및 잔인하게 성폭행했던 조두순의 얼굴이 공개 됐다.

24일 MBC ‘실화탐사대’에서 세간에 한 번도 드러난 적이 없었던 성폭행 혐의로 복역 중인 조두순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조두순은 흑백에 흐린 화질로 나타나 있으나 예전과는 달리 이목구비를 선명하게 식별할 수 있었다.

조두순이 범죄를 저질렀던 당시에는 ‘특정강력범죄의처벌에관한특례법 8조2항(피의자의 얼굴 등 공개)’조항이 없어, 조두순의 얼굴을 공개할 수 없었다.

이에 MBC ‘실화탐사대’는 “국민 다수의 안전과 범죄자의 명예 및 초상권 중 무엇이 중요한지에 대한 답을 방송에서 찾아 달라”며 조두순의 얼굴을 공개하는 예고 방송을 했었다.

조두순은 지난 2008년 경기 안산시 단원구에서 8세 여아를 상대로 끔찍한 성폭행을 저질렀으나 술에 취해있었다는 이유로 징역 12년을 선고 받았다.

조두순의 출소일은 내년 12월 13일로 예정되어 있다.

손우진 기자 shson45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94
ad96
ad97
ad9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