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ad105

하동서 도내 부시장·부군수 회의 개최

기사승인 2019.03.26

공유

- 하동녹차연구소서 도-시·군 소통…‘인구소멸’에 대한 시·군 역할 집중 논의

경남도내 부시장·부군수 회의가 하동녹차연구소 2층 대회의실에서 경남도 주관으로 개최됐다.ⓒ하동군

[뉴스프리존,하동=정병기 기자]경남도내 부시장·부군수 회의가 26일 오전 10시 20분 하동녹차연구소 2층 대회의실에서 경남도 주관으로 개최됐다고 밝혔다.

박성호 권한대행은 그동안 도·시군 간 상시 협력체계 구축을 통한 상생발전 방안 모색을 강조해왔는데, 그 일환으로 지난 1월부터 부시장·부군수 회의를 매월 정례화해 정책 토의과제를 선정, 집중토론을 해오고 있다.

이번에는 시·군 현장에서 정책에 대해 소통·공유하기 위한 시간을 가졌는데, 그 첫 번째 지역이 하동이다.

1월 ‘도정혁신’, 2월 ‘다문화 정책’에 이어 이번 회의에서는 ‘인구소멸’에 대한 집중토론이 이뤄졌다.

박성호 권한대행은 이 자리에서 “현실로 다가온 인구소멸 문제는 농촌지역의 문제만이 아니다”며 “지자체 상황에 따라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적극적으로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오늘 토론을 통해 나온 아이디어는 도의 인구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경남도는 또 이날 회의에서 각종 국·도정 현안에 대해 시·군에 협조를 요청하기도 했다. 행정국은 4·3보궐선거 추진과 관련해 창원시 성산구, 통영시, 고성군 등 해당 지역에 투표소 사전 점검을, 전 시·군에는 해당 지역에 주소를 둔 직원에 대한 투표시간 보장 및 공직기강 확립 등을 당부하고, 지방세 체납액 징수활동에 총력을 다해줄 것 등도 요청했다.

그리고 문화관광체육국은 경남예술인 복지센터 설치·운영을 통한 도내 예술인의 지위와 권리보호 및 활동 지원으로 안정적인 창작활동 기반 조성해 줄 것을 요청하고, 지역일자리 창출과 연계 가능한 관광콘텐츠 중점 발굴에도 노력해줄 것을 주문했다.

이어 농정국은 2019년 논 타작물 재배지원 사업 목표 달성을 위한 신청 독려와 무허가 축사 적법화 추진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시·군에서는 진해군항제, 진주 월아산우드랜드 체험프로그램, 밀양아리랑대축제, 의령 의병제전, 창녕낙동강유채축제, 산청 생초국제조각공원 꽃잔디축제, 하동 화개장터 벚꽃축제 등에 대한 관광객 유치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에 박성호 권한대행은 “시·군 축제 및 행사가 안전하게 치러질 수 있도록 사전 점검을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박성호 권한대행와 부시장·부군수는 회의 후 하동녹차연구소 현황에 대한 브리핑을 청취하고, 하동야생차박물관을 방문하는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정병기 기자 jbkjbk2002@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94
ad95
default_news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