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생장, 남원 노암산업단지로 이전

기사승인 2019.03.15

공유

-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 기대

▲㈜생장이 남원시 노암산업단지 내 특화단지인 화장품집적화단지에 입주 15일 착공식을 가졌다(사진제공=남원시)

[뉴스프리존,전북=김필수 기자] 전북 남원시는 ㈜생장(대표이사 이종오)이 남원시 노암산업단지 내 특화단지인 화장품집적화단지에 입주 15일 착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생장은 7,051㎡ 부지에 연면적 1,980㎡의 공장을 짓기로 하고 준공은 9월 예정으로 준공과 동시에 현재 전주본사도 남원으로 이전할 계획이다.

㈜생장은 지난해 9월 남원시와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하고 10월 입주계약을 체결함으로써 투자의지를 분명히 해 왔었다.

이번 판매장과 체험장을 갖춘 생산시설의 착공으로 화장품 제조에만 머물지 않고 국내 관광객은 물론 해외 관광객 유치를 통한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을 기대하고 있다.

이를 위해 토종알로에인 생장알로에의 재배 확대와 다양한 제품 개발 등 준비를 서두르고 있는 중이라고 하니 6차 산업으로 발전을 염두해 둔 포석으로 보인다.

남원 화장품산업은 겹경사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11일 첫 삽을 뜨기 시작한 천연물 화장품원료생산시설이 10월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지난해 말 임대형 화장품 지식산업센터 건립지역으로 선정되어 2022년이면 화장품 관련 기업 30~40개사가 입주할 수 있는 시설을 갖게 됐으며 지속적인 남원시의 육성의지와 산업인프라 조성에 기업들이 관심을 가지면서 상호협력이 확대되고 기업이전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한다.

김필수 기자 kps2042@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94
ad96
ad97
ad9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