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권익현 부안군수, 주요사업장 50개소 현장방문

기사승인 2019.03.15

공유

- 현장서 합리적 대안 찾아 책임정치 구현

▲권익현 부안군수

[뉴스프리존,전북=김필수 기자] 권익현 부안군수는 오는 18일부터 29일까지 주민건의사업 대상지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대응, 해빙기 안전진단 등을 위해 주요 사업장 50개소를 현장방문 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현장방문은 주민건의사항 처리계획 등을 서면으로 보고 받는 한계를 극복하고 법령과 절차의 벽에 막혀 주민의 자연스러운 의견이 사장되는 경우를 방지하기 위해 마련됐다.

현장방문 첫날인 18일에는 계화면 감자수확 현장체험을 시작으로 분뇨처리장, 계화지구농어촌도로정비사업, 계화주민들의 건의사항인 새만금 순환도로 관광코스 개발 현장 등을 살펴볼 계획이다.

권익현 군수는 “2019년은 민선7기 부안군정이 새로운 부안 실현을 위해 본격적으로 속도를 내야할 시기다”며 “속도를 내기 위해서는 현장에 한번이라도 더 다가가 합리적 대안을 마련하는 것이 가장 빠른 길이고 책임정치의 기본이다”고 말했다.

김필수 기자 kps2042@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94
ad96
ad97
ad9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