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서울 글로벌 홍보 마케팅 토론회 성료

기사승인 2019.03.15

공유
default_news_ad2
ad81
ad86

- 크리에이터 활용 글로벌 홍보방안 발표 및 발전 방향 토론

서울글로벌 홍보 마케팅 토론회 현장

[뉴스프리존=김태훈 기자] 서울글로벌 홍보 마케팅 토론회가 시의원, 시 관계자, 전문가, 시민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이번 토론회는 15일 오후 2시 서울시의회 제2대회의실에서 서울특별시의회, 서울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서울시 시민소통기획관 주최 주관으로 진행됐다.

김창원 서울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 개회사, 진성준 서울시 정무부시장 축사, 주제발표와 집중토론, 질의응답으로 이어졌다.

주제발표를 맡은 김시현 미디어타임리치 대표는 팔로워 747만명을 가진 중국 ‘왕홍’ 4명을 인천시 홍보대사로 위촉, 영상제작 등을 통해 조회 수 1688만회, 중국인 방문자 수 5000명 이상의 성과를 낸 사례를 소개했다.

중국 우한시 우한화박회 관광단지내에 속해 있는 왕홍 마을을 소개하며, 글로벌 쇼셜스타(크리에이터)들을 양성하여 서울시, 경제 활성화, 일자리 개선 등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집중토론에서는 문병훈 서울시의원(문화체육관광위원회)을 좌장으로, 오한아 서울시의원, 김동경 서울시 도시브랜드담당관, 주상용 서울관광재단 관광MICE본부장, 반정화 서울연구원 글로벌관광연구센터장, 김효석 김효석&송화영쇼호스트아카데미 대표, 박인식 유성엔터미디어 대표감독, 가수 골드 등이 참여해 서울시 해외 홍보·마케팅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유연식 서울시 시민소통기획관은 “디지털, 소셜미디어 시대에 발맞춰 서울시도 온라인 플랫폼에 더욱 비중을 두고 크리에이터와 해외 인플루언서 등을 활용, 서울이라는 콘텐츠를 전 세계로 알릴 것”이라고 밝혔다. 

문병훈 시의원은 “연령·성별에 관계없이 기호를 타겟으로 하는 크리에이터가 서울시 글로벌 홍보의 중요 접근 통로로 그들의 아이디어를 적극 지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가수 골드는 중국 최고포털 아이치이에 올려져있는 자신의 영상이 중국 하이난 행사에서 실감했고 크게 효과를 보았다고 소회를 밝혔다. 골드는 “대중들에게 다가가기에 소셜미디어는 매우 좋은 플랫폼이지만, 수반되는 위험도 크기 때문에 교육 시스템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시의회와 시는 서울이라는 도시 이미지와 시 주요 시책을 해외로 확산, 도시 경쟁력을 향상하려는 공동의 목표를 갖고 있다”며 “두 기관이 글로벌 대세인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를 활용, 보다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홍보 방안을 찾는 데 뜻을 함께했다는 데 큰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김태훈 기자 ifreeth@daum.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94
ad87
default_side_ad1
ad91

영상뉴스

영상

인기기사

ad92

연예

ad9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5
default_side_ad4
ad9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